질의응답

구대성 감독 마운드 깜짝 복귀, 1이닝 무실점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9-09-11 18:59 조회2회 댓글0건

본문

질롱코리아 구대성 감독이 마운드에 '깜짝' 복귀했다.   

구대성은 19일(한국시간) 호주 질롱베이스볼센터에서 열린 브리즈번 밴디트와의 18-19시즌 호주야구리그(ABL) 최종 10라운드 3차전에서 팀의 세 번째 투수로 출장, 1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아냈다. 

구대성은 17일에 이어 사흘 연속 출전명단에 대기선수로 이름을 올려 경기 출전을 기대케 했다. 그리고 이날, 질롱코리아의 세 번째 투수로 깜짝 복귀하며 본인의 건재함을 과시했다. 2015년 1월 23일 시드니 유니폼을 입고 캔버라전에 나선 후 무려 1457일 만의 호주리그 마운드였다.

구대성은 9회초 길나온의 뒤를 이어 마운드에 올라와 1피안타 1볼넷으로 1사 1,2루 위기를 맞았지만, 이후 두 타자를 연속 뜬공으로 처리하며 무실점으로 이닝을 마무리했다.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'답답해서 내가 뛰고 만다~!!!'

이게 현실이 되었습니다
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